check 3d gpu
바로가기
메뉴로 이동
본문으로 이동

김예령 기자 “대통령이 ‘자신있다’ 답하길 바랐다”

[단독 인터뷰] ‘자신감 어디서 나오나’ 질문논란 경기방송 기자 ‘공부 더해라’는 비판에 “동요 안 돼”

조현호 기자 chh@mediatoday.co.kr 2019년 01월 10일 목요일
이 기사를 후원 합니다.

네이버에서 조현호 기자의 기사를 구독해 주세요

<저작권자 ⓒ 미디어오늘(http://www.mediatoday.co.kr)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>
79개의 의견이 있습니다.
profile photo
뭣이 중하냐 2019-01-10 21:51:29    
질문을 할 수는 있는데 질문의 질적 수준이 문제 아니겠냐. 자신있다는 답을 듣는게 뭔 의미가 있냐? 어떻게 하겠다는 것에 대한 답을 이끌어 내야지 뭔 대선 후보한테 질문하냐? 태도나 말투 이런 것 문제삼는 것이 아니다. 국민들이 저 장면보고 내가 가서 질문해도 저 사람보다 낫겠다 이런 얘기들을 하는데 뭔 궁색한 변명이냐.
218.***.***.40
profile photo
RLATNALS 2019-01-10 21:51:11    
김예령기자...매너를 지킵시다....
뭡니까.....예의를 갖춰야지요....기자가....
182.***.***.179
profile photo
Ehd 2019-01-10 21:49:56    
김예령기자...매너를 지킵시다....
뭡니까.....예의를 갖춰야지요....기자가....
182.***.***.179
profile photo
담덕 2019-01-10 21:34:17    
솔직히, 그정도 워딩 뱉어낼 수준이면 '기레기' 맞다. 반성해라.
59.***.***.238
profile photo
챠이 2019-01-10 21:29:08    
답변 거부한 이유는.. 자신없기 때문이다라고 생각하면 엄지척
59.***.***.219
profile photo
2019-01-10 21:35:11    
수준 참...
59.***.***.238
profile photo
권언착 2019-01-10 21:26:45    
이 기레기가 살아온 길은 트윗만 봐도 알 수 있다.
나경원 한테는 “참 기특한 딸 두셨네요. 나 의원님 복이에요. 오늘도 파이팅 하세요” 굽신굽신 아냥 떨고..
민경욱 에겐 “선배님. 축하드립니다. 진심으로요. 근데 전 토론 보며 시청자들이 선배님의 마술 솜씨를 알까… 미소 짓는답니다”
써글 잉간 기레기 중에 상 기레기.......구역질 난다
1.***.***.234
profile photo
하얀돗단배 2019-01-10 21:26:22    
"제가 지목될 줄 몰랐어요. ㅠㅠㅠ"
그런 정신줄 갖고 그 자리에서 손들었어요? 기자라는 소신은 갖고 있나요?
혹 기자라는 직분이 적성에 맞지는 않는지 깊이 성찰은 해보셨는지?
질문 논조도 개똥 같고 앞뒤도 맞지않는 ... 그러면서 기자라고 경기방송 테이블에 앉아 일하고 있다니...
그 방송 사장은 어떤 분이지, 편집장은 또 어떤 작자인지,
당신 같은 작자를 기자라고 청와대에 보내는 방송국 임원은 제정신인지... 할 말이 없다!
121.***.***.118
profile photo
거지경기방송 2019-01-10 21:20:28    
경기방송 민방이더라구요. 거기다 수습기자는 월급 123만원 이랍니다.
최근에 7명 뽑았는데 7명 다 나갔다라고 하더라구요.
이런환경에서 일하는 수준낮은 이름만 기자가 청와대 출입까지 한다니 놀랍습니다.
트윗에선 자한당 의원한텐 설설 기던데 대통령한테는 자신감에 어디서 나오고 근거는 뭐냐니?
친한 후배 동생에게도 해서는 안되는 말입니다.
124.***.***.71
profile photo
RLATNALS 2019-01-10 21:06:50    
김예령기자...매너를 지킵시다....
뭡니까.....예의를 갖춰야지요....기자가....
182.***.***.179
처음 1 2 3 4 5 6 7 8 9
삭제